좋은 계절은 짧고 빨리 지나간다. 벚꽃이 막 피기 시작하는 올해 봄에 대구를 들렀었다. 바쁘다는 핑계로 그 좋은 계절들, 그 좋은 나날들을 얼마나 놓치고 살았던지..

옻골마을은 경주 최씨 종가인 백불암 고택이 위치한 경주 최씨의 집성촌이다. 나즈막한 토담이 아름답게 보존되어 있는 마을인데, 막 피기 시작한 벚꽃과 개나리와 어우러져 고향에 대한 향수를 불러 일으켰다. 한시간정도 차분하게 둘러보기 좋은 동네이다. 벚꽃이 피는 계절이나 단풍이 무르익은 계절에 방문하면 더 좋지 않을까?

 

 

 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대구 동구 둔산동 386 | 옻골마을
도움말 Daum 지도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